원자력 환경공단, 원자력 전문가 부이사장 선임 안전관리에 더욱 강화

신경자 기자 skj@bizeco.kr | 2016-04-21 09:45:05

 

 

 

△조병옥 신임 부이사장

【환경매일신문】신경자 기자 =  원자력 환경공단이 국민의 불안함을 없애며, 안전관리에 더욱더 철저한 사전 대비를 위해 한수원 품질안전본부장, 중앙연구원장 역임한 원자력 전문인 조병옥 씨를 선임했다.

 

공단에 따르면 지난 20일 조병옥(趙丙玉) 전 한국수력원자력 품질안전본부장(61, 상임이사)을 신임 부이사장으로 선임했다고 21일 밝혔다.

 

조병옥 신임 부이사장은 한양대학교에서 원자력공학을 전공하였으며 서울과학기술원에서 에너지정책학 박사학위를 취득했다.

 

1977년 한전에 입사한 후 2000년부터 한수원의 안전기술처 안전실장, 한빛원전 및 고리원전 발전소장, 원자력정책처장, 중앙연구원장 등을 역임하면서 원자력에 대한 다양한 경험과 역량을 쌓았으며, 2012년 10월부터 2015년 10월까지는 상임이사로서 안전기술본부장, 품질안전본부장에 재임하였다.

 

특히 원자력계의 어려운 시기에 안전기술본부장에 취임하여 원전 안전관리체계를 한층 강화하였고, 방폐물 종합 처리개선 계획 및 처분인도 계획을 수립하여 방폐물 관리 안전성 제고에 크게 기여했다.

 

 

 

[저작권자 © 환경매일신문(The Daily Green).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 http://www.bizeco.kr ]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신경자 기자 다른기사보기

종합NEWS [general news]

뉴스해설 [news commentary]

단독NEWS [Exclusive news]

주요포토 [photo news]

많이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