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에너지공단,기후변화 대응분야 전문기관으로 인정

정윤경 기자 jyy@bizeco.kr | 2016-11-11 12:02:07

△10일(목) IFC 이스탄불 본부에서 한국에너지공단 박병춘 글로벌전략실장(오른쪽 두 번쨰))과 IFC 글로벌부문 최고책임자인 Dimitris Tsitsiragos 부행장(오른쪽 세 번째)이 기후변화대응분야 협력에 대한 감사 증서 수여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환경매일신문】정윤경 기자 =  한국에너지공단은 10일(목) 터키 이스탄불 IFC본부에서 개도국의 에너지효율향상 협력에 대한 공로를 인정받아 세계은행그룹 IFC(국제금융공사, International Finance Corporation)로부터 감사증을 수여받았다.

 

감사증서에는 세계은행이 한국에너지공단을 기후변화대응 분야 전문기관(Center of Excellence)으로 인정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에너지공단은 IFC와 지난 2013년 10월에 체결한 MOU를 기반으로 다양한 개도국 대상 기후변화대응 프로젝트를 수행해왔다. 특히 파키스탄 에너지효율향상사업의 일환으로 파키스탄 최초의 주정부 에너지효율기관인 펀잡에너지효율ㆍ절약청(Punjab Energy Efficiency and Conservation Agency)설립을 도왔다.

 

또 요르단의 가전제품 에너지소비효율등급 국가 사업을 지원했으며, 현재는 이집트의 에너지효율제도 강화를 위해 산업용 모터 에너지효율기준 및 청정기술 확대정책을 지원하기 위한 협력사업을 추진중이다.

 

세계은행그룹 IFC본부는 이같은 에너지공단의 협력사업 성과가 세계은행그룹의 기후변화대응 능력 향상에 크게 기여했다고 평가했으며, 이에 따라 이번 기후변화대응 전문기관 인정이 추진되었다.

 

한국에너지공단 박병춘 글로벌전략실장은 “이번에 공단이 기후변화대응 분야 ‘Center of Excellence’로 인정받음으로써 국제사회에 KEA의 국제협력 사업성과와 전문성을 알리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생각한다”며,“앞으로도 공단은 다자개발은행 및 국제기구 등과의 협력 확대를 통해 적극적으로 국내기업의 해외사업 수주를 지원하는 역할을 해나갈 계획” 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 환경매일신문(The Daily Green).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 http://www.bizeco.kr ]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정윤경 기자 다른기사보기

종합NEWS [general news]

뉴스해설 [news commentary]

단독NEWS [Exclusive news]

주요포토 [photo news]

많이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