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도, 내년 5월 15일까지 산불조심기간 설정

송영훈 기자 syh@bizeco.kr | 2016-10-31 16:48:45

【환경매일신문】송영훈 기자 =  경남도는 11월 1일부터 내년 5월 15일까지 산불조심기간으로 설정하고, 도와 시·군·구에 산불방지대책본부를 설치·운영하여 본격적인 산불비상근무 체제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지난 봄철 경남은 총 11건에 1.41ha의 산림피해만 발생하여 역대 최저를 기록하였으며, 이러한 성과는 주민홍보 등 산불예방활동을 강화하고 산불발생 시 신속한 산불진화헬기와 진화인력을 집중 투입함은 물론 산불상황실의 발 빠른 대응과 정확한 판단으로 이루어 낸 결과라고 분석하고 있다.

 

도는 이러한 성과를 기반으로 이번 산불조심기간에도 ‘대형산불 제로화’를 정책목표로 내걸고, 산불피해면적 최소화를 주문하면서 대응태세에 들어간다.

 

먼저, 도는 산불진화 임차헬기 7대를 권역별로 투입하여 공중 예방활동과 산불발생 시 신속한 진화작업을 수행하고, 산불감시원 및 산불전문예방진화대원 등 3,000여 명을 산불발생 사각지대에 투입하여 산불예방 감시활동과 초동진화 할 수 있는 시스템을 가동한다.

 

또한, 산불조심기간동안은 취약지역을 중심으로 입산통제구역을 지정하고, 등산로를 일부를 폐쇄할 예정이며, 농부산물 소각행위와 등산객 등에 의한 실화 예방을 위하여 등산로 입구에서 캠페인을 실시하는 등 다각적인 예방홍보 활동으로 산불발생을 미연에 방지할 계획이다.

 

이에 오는 11월 11일 사천시 서포면 비토섬에서 실제 산불진화활동과 유사한 상황을 설정하여 기계화 지상진화시스템 운영능력을 점검하는 산불지상진화 경연대회를 개최되며, 도내 18개 시군의 산불전문예방진화대, 공무원 등 300여 명이 참여하여 열띤 경쟁을 펼칠 예정이다.

 

 

[저작권자 © 환경매일신문(The Daily Green).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 http://www.bizeco.kr ]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송영훈 기자 다른기사보기

종합NEWS [general news]

뉴스해설 [news commentary]

단독NEWS [Exclusive news]

주요포토 [photo news]

많이본 기사